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어떻게 믿어야 하는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서른에 법구경을 알았더라면- (2021.5 재판)

고객평점
저자김윤환
출판사항지평, 발행일:2021/05/21
형태사항p.276 국판:23
매장위치사회과학부(B1) , 재고문의 : 051-816-9500
ISBN9788993107517 [소득공제]
판매가격 15,000원   13,500원  (인터넷할인가:10%)
포인트 675점
배송비결제주문시 결제
  • 주문수량

총 금액 : 0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책 소개

인생의 절반 남짓한 시간을 성공과 부, 그리고 명예를 좇아

오로지 앞을 향해 미친 듯이 달려온 당신에게

이 책은 한번쯤 차분히 자신의 인생을 돌아보게 하며

남은 인생을 깊이 성찰함으로써

진정 풀요로운 삶을 살도록 돕는다.  

작가 소개

김윤환

경영학박사
(주)영광도서 대표이사.

경남 함안 대산 구혜 출생.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일본학문학사, 부산외국어대학교 경영학석사, 부산대학교 국제학석사, 동아대학교대학원 경영학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JCI부산지구청년회의소 제19대 지구회장과 국제신문 부사장, 부산문화재단 이사, 부산광역시새마을회 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사)목요학술회 회장, (사)부산비엔날레조직위원회 이사, 부산상공회의소 부회장, (사)부산불교실업인회 회장, 내사랑부산운동추진협의회 공동회장 등을 맡고 있다.

대한출협 전국서점경영인상 대상, 한국출협 올해의 자랑스런서점 대상, 한국간행물윤리 독서진흥상, 대한민국 새마을훈장(협동장), 대한민국 국민훈장(동백장), 부산시민산업대상, 부산산업봉사대상, 자랑스러운 부산시민상 대상, 부산문화대상, 우리문화상, 국세청 아름다운납세자상, 대한불교조계종 포교대상 공로상, 성실납세 대통령 표창 등을 수상했으며, 부산광역시 우수기업인에 선정되었다.

저서로는 『조직 활동을 통한 자기계발(공저)』, 『나의 선생님(공저)』, 『천천히 걷는 자의 행복』, 『종이거울 보기 40년』, 『서른에 법구경을 알았더라면』, 『한 우물을 파면 강이 된다』 등이 있다.

 

 

 

목 차

차례

제1장 연꽃 잎엔 물이 묻지 않는다

사랑, 그 참을 수 없는 존재의 병을 어찌 할꼬? 22
나를 옭죄는 사슬도 내가 만들고, 그것을 푸는 열쇠도 내게 있다 24
상대적이고 이기적인 사랑은 반드시 괴로움과 파멸을 부른다 26
쾌락을 좇다 보면 인격과 품위가 파탄난다 28
매끈한 듯 보이는 연꽃잎 표면에는 무수한 돌기가 돋아 있다 30
욕망의 불꽃이 꺼져버린 평온한 상태를 향하여 32
애욕은 착한 법을 태워버리는 불꽃과 같아서 모든 공덕을 없애버린다 34


제2장 입은 사람을 상하게 하는 도끼, 말은 혀를 베는 칼이다

검도의 고수는 파를 썰지 않는다 38
좋은 사람, 착한 사람, 배울 게 있는 사람을 만나기에도
인생의 시간은 짧다 40
자식, 재물은 나를 위한 도구가 아니라 세상을 위한 도구이다 42
작은 것을 탐하면 큰 것을 잃는 법 44
지식과 정보는 넘치는데, 지혜는 어디에? 46
내게 필요하지만, 남겨둘 줄 아는 사람이 되어라 48
입은 사람을 상하게 하는 도끼, 말은 혀를 베는 칼이다 50
‘고맙다’는 한마디가 공덕 쌓기이다 52
죄는 은밀한 기쁨으로부터 시작된다 54
행복이 언젠가 소멸될 것을 알아 더 많은 복을 지어라 56
어리석은 사람은 온갖 잔머리를 굴려도 칼과 몽둥이를 불러들인다 58
좋은 음식 먹이고 사랑하여 길러도 이 몸은 반드시 허물어질 것이며,
비단옷으로 보호해도 목숨은 반드시 끝날 때가 있다 60
우리는 천상천하 유아독존(天上天下 唯我獨尊)이다 62
여기 두 길이 있다. 당신의 선택은? 64


제3장 등불은 찾는 것이 아니라 내가 등불이 되는 것이다

등불은 찾는 것이 아니라 내가 등불이 되는 것이다 68
껍데기 육신의 정체를 알면 욕망은 사그라지리 70
우리 비록 백골되어 가을 들녘에 버려진 표주박이 될지언정,
잠깐 머무는 이승에서 즐겁게! 72
깃발이 높을수록 요동이 강하고 탑이 높을수록 무너지기 쉽다 74
좋은 벗 세 가지 유형, 나쁜 벗 세 가지 유형 76
인생은 고해(苦海)라는 말을 사전에서 없애 버리자 78
인생의 목적은 승리하는 데 있지 않고
성숙해지고 함께 나누는 것에 있다 80
흰 머리칼, 주름살은 퇴락의 징표가 아니라
격랑을 헤쳐온 훈장이다 82
천상의 목소리를 가진 노숙자의 인생역전 84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마라! 86

 

제4장 입은 모든 화를 불러들이는 문이다

나는 참회한다, 고로 존재한다 90
군자의 마음은 언제나 떳떳하지만,
소인의 마음은 언제나 근심으로 가득하다 92
내려가는 것이 바로 올라가는 것이다 94
자신을 볼 줄 아는 눈이 최고로 밝은 눈이다 96
하찮은 물방울이 바위를 뚫고, 바위덩이 속에서 다이아몬드가 나온다 98
용서를 알면 인생이 바뀐다 100
사람을 외모로 평가하지 마라! 102
입은 모든 화를 불러들이는 문이다 104
자기가 한 일에 대한 과보는 자신에게 돌아간다 106
시계가 가는 소리는 ‘상실, 상실, 상실’이라는 소리다 108
사람은 태어날 때 입 안에 도끼를 가지고 나온다 110
인생 최고의 영양제는 희망이다 112


제5장 주먹을 불끈 쥐는 자보다 두 손 모으고 기도하는 자가 더 강하다

혜택과 이익 앞에서는 뒤로, 덕행과 희생엔 앞으로 116

주먹을 불끈 쥐는 자보다 두 손 모으고 기도하는 자가 더 강하다 118
사랑이 아무리 깊어도 산들바람이고 오해가 아무리 커도 비바람일 뿐 120
진정 소중한 것은 곁에 두지 않는다 122
아무 생각 없이 보낸 오늘은,
어제 죽은 사람이 그렇게도 갈망하던 내일이다 124
여생이 짧을수록 남은 시간이 더 소중하고 더 절박하다 126
시간이 촉박한 늦여름 매미는 새벽부터 울어대고,
여생이 촉박한 노인은 새벽부터 심란하다 128
입보다 귀를 상석에 앉혀라 130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만남이다 132


제6장 들은 귀는 천년이요, 뱉은 혀는 사흘이라

들은 귀는 천년이요, 뱉은 혀는 사흘이라 136
당신이 바로 마음 푸근하고 어깨 넉넉한 사람 138
노자(老子)의 인간관계 오계명(五誡命) 140
함께하되 물들지 마라! 142
5분이라도 침묵의 위대함을 느껴보라 144
고요는 멸(滅)이 아니라 욕심 없는 생명력이다 146

마음가짐에 따라 사는 게 다르다 148
신뢰와 행복은 물질에 비례하지 않는다 150
감사와 불평, 당신은 누구와 함께 살고 있는가? 152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154


제7장 고여 있지 마라, 멈춰 있지도 마라!

비난은 묵묵히 견디는 것이 상책이다 158
운도 지지리 없는 놈이라고 하늘의 무심함을 탓하지 마라! 160
집안배경이 나빠서 요 모양 요 꼴이 되었다고 변명하지 마라! 162
보스 자리에 대한 욕심으로 자신의 직분을 망각하지 마라! 164
고여 있지 마라, 멈춰 있지도 마라! 166
나이로 살기보다 생각으로 살아라 168
너무 가까이 있어서 보이지 않았을 뿐 170
세상의 참된 주인공은 바로‘당신’ 172
당신들에게 나는 어떤 존재인가? 174
보화는 쓰면 다함이 있으나, 충효는 아무리 누려도 다함이 없다 176
중년을 즐기는 아홉 가지 생각 178


제8장 연잎에는 근심의 물방울이 맺히지 않는다

육체의 병이 마음의 병으로 커지지 않길 182
연잎에는 근심의 물방울이 맺히지 않는다 184
오늘도 잠깐 돌아보고 출발하시길! 186
썩지 않는 씨앗은 꽃을 피울 수 없다 188
늑대 같은 남자를 남편감으로 골라라 190
이 세상에 내 것은 하나도 없다 192
내 머리 조아려 낮게 임하라 194
건강의 비결은 봉사다 196


제9장 땅에서 넘어진 자, 땅을 짚고 일어서라!

행복한 삶은 창조와 절제로 만들어간다 200
땅에서 넘어진 자, 땅을 짚고 일어서라! 202
나이를 먹는다는 것은 욕심을 덜어내는 것 204
인생은 자기가 만들어가는 아름다운 길 206
산은 구름을 탓하지 않고 물은 굴곡을 탓하지 않는다 208
나의 가장 약한 부분을 사랑하라 210


제10장 독수리는 날갯짓을 하지 않는다

세속의 치열한 삶도 수행이거늘 214
남들이 생각하는‘나’와 자신이 생각하는‘나’ 216
겸손은 나무도, 물도, 바람도 아닌 땅이었다 218
육신은 버리고 가야만 하는 배 220
결혼이라는 수행의 마당에서 넘어야 하는 고개 222
독수리는 날갯짓을 하지 않는다 224
마음을 열고 무거운 것들을 털어내버려라 226
가장 쉽고 큰 지혜는 들을 줄 아는 지혜 228
용맹도 변명도 스스로 만드는 것 230
서로를 격려하는 삶을 살아가자 232

 

제11장 독서와 책에 관련된 이야기들

독서인생에 관련된 명구 236

독서삼매경의 어원 238

독서치료 240

독서와 시간관리 243

도서와 출판의 기원 245

현대 출판의 발전과정 248

세상에서 가장 큰 책, 가장 작은 책 251

세상에서 가장 값비싼 책 Top10 252

단 4부를 만들기 위해 인쇄한 책 256

가장 많이 도난 당하는 책 259

출판사의 출판 거절 사례 260

우리나라의 인쇄술 262

고려대장경(高麗大藏經) 264

책의 학살 266

독서명언 269

 

참고문헌 276

역자 소개

null

 

상품요약정보 : 의류
상품정보고시
거래조건에 관한 정보
거래조건
재화 등의 배송방법에 관한 정보 상품 상세설명페이지 참고
주문 이후 예상되는 배송기간 상품 상세설명페이지 참고
제품하자가 아닌 소비자의 단순변심, 착오구매에 따른 청약철회 시 소비자가 부담하는 반품비용 등에 관한 정보 배송ㆍ교환ㆍ반품 상세설명페이지 참고
제품하자가 아닌 소비자의 단순변심, 착오구매에 따른 청약철회가 불가능한 경우 그 구체적 사유와 근거 배송ㆍ교환ㆍ반품 상세설명페이지 참고
재화등의 교환ㆍ반품ㆍ보증 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재화등의 A/S 관련 전화번호 상품 상세설명페이지 참고
대금을 환불받기 위한 방법과 환불이 지연될 경우 지연에 따른 배상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는 사실 및 배상금 지급의 구체적 조건 및 절차 배송ㆍ교환ㆍ반품 상세설명페이지 참고
소비자피해보상의 처리, 재화등에 대한 불만처리 및 소비자와 사업자 사이의 분쟁처리에 관한 사항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 및 관계법령에 따릅니다.
거래에 관한 약관의 내용 또는 확인할 수 있는 방법 상품 상세설명페이지 및 페이지 하단의 이용약관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01. 반품기한
  • 단순 변심인 경우 :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신청
  • 상품 불량/오배송인 경우 :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혹은 그 사실을 알게 된 이후 30일 이내 반품 신청 가능
02. 반품 배송비
반품 배송비
반품사유 반품 배송비 부담자
단순변심 고객 부담이며, 최초 배송비를 포함해 왕복 배송비가 발생합니다. 또한, 도서/산간지역이거나 설치 상품을 반품하는 경우에는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상품의 불량 또는 오배송 고객 부담이 아닙니다.
03. 배송상태에 따른 환불안내
환불안내
진행 상태 결제완료 상품준비중 배송지시/배송중/배송완료
어떤 상태 주문 내역 확인 전 상품 발송 준비 중 상품이 택배사로 이미 발송 됨
환불 즉시환불 구매취소 의사전달 → 발송중지 → 환불 반품회수 → 반품상품 확인 → 환불
04. 취소방법
  • 결제완료 또는 배송상품은 1:1 문의에 취소신청해 주셔야 합니다.
  • 특정 상품의 경우 취소 수수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05. 환불시점
환불시점
결제수단 환불시점 환불방법
신용카드 취소완료 후, 3~5일 내 카드사 승인취소(영업일 기준) 신용카드 승인취소
계좌이체 실시간 계좌이체 또는 무통장입금
취소완료 후, 입력하신 환불계좌로 1~2일 내 환불금액 입금(영업일 기준)
계좌입금
휴대폰 결제 당일 구매내역 취소시 취소 완료 후, 6시간 이내 승인취소
전월 구매내역 취소시 취소 완료 후, 1~2일 내 환불계좌로 입금(영업일 기준)
당일취소 : 휴대폰 결제 승인취소
익월취소 : 계좌입금
포인트 취소 완료 후, 당일 포인트 적립 환불 포인트 적립
06. 취소반품 불가 사유
  • 단순변심으로 인한 반품 시, 배송 완료 후 7일이 지나면 취소/반품 신청이 접수되지 않습니다.
  • 주문/제작 상품의 경우, 상품의 제작이 이미 진행된 경우에는 취소가 불가합니다.
  • 구성품을 분실하였거나 취급 부주의로 인한 파손/고장/오염된 경우에는 취소/반품이 제한됩니다.
  • 제조사의 사정 (신모델 출시 등) 및 부품 가격변동 등에 의해 가격이 변동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한 반품 및 가격보상은 불가합니다.
  • 뷰티 상품 이용 시 트러블(알러지, 붉은 반점, 가려움, 따가움)이 발생하는 경우 진료 확인서 및 소견서 등을 증빙하면 환불이 가능하지만 이 경우, 제반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 각 상품별로 아래와 같은 사유로 취소/반품이 제한 될 수 있습니다.

환불불가
상품군 취소/반품 불가사유
의류/잡화/수입명품 상품의 택(TAG) 제거/라벨 및 상품 훼손으로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된 경우
계절상품/식품/화장품 고객님의 사용, 시간경과,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가전/설치상품 전자제품 특성 상, 정품 스티커가 제거되었거나 설치 또는 사용 이후에 단순변심인 경우, 액정화면이 부착된 상품의 전원을 켠 경우 (상품불량으로 인한 교환/반품은 AS센터의 불량 판정을 받아야 합니다.)
자동차용품 상품을 개봉하여 장착한 이후 단순변심의 경우
CD/DVD/GAME/BOOK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의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
내비게이션, OS시리얼이 적힌 PMP 상품의 시리얼 넘버 유출로 내장된 소프트웨어의 가치가 감소한 경우
노트북, 테스크탑 PC 등 홀로그램 등을 분리, 분실, 훼손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하여 재판매가 불가할 경우